검색결과(글) | Article's search result.
카테고리 : '2006/08' - 해당되는 글 '1'건
2006.08.19 | 무안 단물의 간증 사례들 (5)
무안 단물의 간증 사례들
뇌는 심심하다 | 2006. 8. 19. 07:52

무안단물.
원본

“컴퓨터가 업그레이드 되었습니다.”
● 빌 아저씨 (1대 M$회장)

지난 6월 비스타 베타버젼이 새로나와 들뜬 마음으로 다운받아 설치를 했습니다. 그런데 컴퓨터 사양이 너무 낮아 부팅 하는데만 10분 이상이 걸리는게 아니겠습니까! 컴퓨터를 업그레이드 하고 싶은 마음은 굴뚝 같았지만 통장 잔고가 29만원 뿐이라 비스타 사양으로 맞추기엔 턱없이 부족했습니다.

그런데 어느날, 우연히 무안 단물이 고장난 세탁기 조차 고쳤다는 사실에 대해 알게되었습니다. 그래서 저는 급히 달려가 무안 단물 한바가지를 구해 컴퓨터에 끼얹고 부팅 했습니다. 그랬더니 놀랍게도 시퓨는 옥탈코어에 메모리 1테라라는 놀라운 사양의 PC로 탈바꿈 한것이 아니겠습니까? 그래서 지금은 도스보다 더 가볍게 느껴지는 비스타를 만끽하고 있습니다. 할렐루야~!



“수능 만점 받았습니다.”
● 정답만 재수생 (200X년 수험생)

수능 일주일전, 저는 수능에 대한 걱정 때문에 밤잠조차 제대로 이루지 못하는 나날을 보내고 있었습니다. 한번 수능에 낙방 했음에도 아직 근성이 부족해서 인지 모의고사 성적이 오히려 떨어지고 있었기 때문입니다.

그런데 수능 전날, 어머니께서 무안 단물을 구해 오셔서는 시험치기 전에 꼭 마시라고 하시더군요. 그래서 다음날 시험 시작전에 무안 단물을 마셨습니다.  그리고 시험이 시작되고 언어 답안지를 받아 책상에 놓는데 그만 실수로 아까 흘린 무안 단물이 선택지 부분에 묻은게 아니겠습니까? 급히 닦으려고 답안지를 뒤집으니 놀랍게도 무안 단물이 묻은 부분은 답 부분이 검게 변해있었습니다! 그래서 다른 과목들도 무안 단물을 이용한 결과 수능 만점이라는 대박을 터뜨릴수 있었습니다. 할렐루야?



“바다에서 태풍을 피했습니다.”
● 싱하 형 (굴다리)

작년 여름 간만에 휴가삼아 바다로 낚시를 갔습니다. 처음에는 연안에서 낚시를 했는데 떡밥이 안좋아서 그런지 낚이는 물고기가 없었습니다. 닥치고 10초만에 뛰어오라고 윽박질렀는데도 굴다리가 아닌지 효과가 없어 결국 배를 한척 빌려서 멀리 나가 보기로 했습니다. 한시간 정도 배를 몰았을까, 갑자기 멀리서 엄청난 먹구름과 파도가 몰려 오는게 보였습니다. 순간 태풍이란걸 알고 아차 싶었지만 이미 배를 돌려 피하기엔 늦었을 때였습니다.

그 때 순간적으로 마시려고 가져온 무안 단물이 있었다는것을 떠올렸습니다. 재빨리 배낭에서 무안 단물이 담긴 물통을 꺼낸 저는 뚜껑을 열고 있는 힘껏 태풍이 오고 있는 방향으로 그것을 던졌습니다. 그러자 놀랍게도 다가오던 태풍이 180도로 진행 방향을 돌려 되돌아 가는 것이었습니다. 조낸 할렐루야!!!



“그리고 세계는 멸망 안했다.”
● 친구 (1대 세계 대통령)

20XX년 나는 거대한 운석이 지구를 향하고 있다는 보고를 받았다. 그 크기는 지구를 충분히 멸망 시키고도 남을 크기였고 충돌 까지는 채 한 달도 남지 않았다는것이 밝혀졌다. 주변 놈들은 신 예언의 서에도 적혀 있지 않은 이 사건에 당황하는 모습이었지만 나는 바로 대처법을 떠올렸고 당장 명령을 내려 상황을 진정 시켰다.

내가 떠올린 방법은 바로 무안 단물을 담은 물로켓을 쏘아 운석을 파괴 시키는 것이었다. 바로 작업에 돌입한 덕분에 수십 미터짜리 물로켓은 곧 완성 되었고 발사대 고정 작업까지 아슬아슬하게 끝마칠 수 있었다. 이윽고 발사된 물로켓은 다른 연료 없이 오직 무안 단물만을 주입 했음에도 불구하고 곧 광속의 99.9%의 속도를 내며 날아가 운석을 관통했다. 그리고 로켓이 지나가며 남긴 무안 단물은 운석을 침식시켜 마침내 미세 먼지로 만들어 버렸다. 무안 단물이야 말로 진정한 우리의 친구인 것이다!




무안 단물의 간증 사례라고 올라온 것들을 보고 너무 감동을 받아서 패러디 해봤다.

이걸로 무안 단물의 권능이 1%라도 전달 된다면 대성공.

Article tag list Go to top
View Trackback315 : View Comment
Comment
From. BlogIcon MrGeek 2006.08.21 16:01
할렐루야~!
Comment
From. 믿싸옵니다 2006.08.22 21:29
할렐루야 내 거시기를 담갔더니 변강쇠가 되었습니다.
Comment
From. 무안단물 2006.08.30 21:39
포경이 안되어 있었는데 무안단물을 발랐더니 발딱 까졌습니다!!!
무안단물의 영력의 덕을 체험하신 저같은 분이 하루빨리 늘기를 바랍니다, 할렐루야!
Comment
From. asdf 2007.04.01 15:11
믿습니다~
Comment
From. BlogIcon 진실 2013.02.20 14:41
"교통사고를 당한 강아지에게 무안단물을 뿌리니 만신창이가 돼 버렸습니다."
"고장난 세탁기에 무안단물을 넣었는데 폭발했습니다."
“무안단물을 바르니 눈꺼풀이 붙었어요"
“혼수상태에 빠져 죽어가던 아버지가 죽었어요”
“무안단물을 마신 후 잘 들리지 않던 귀가 아예 먹었습니다”
“수술도 불가능한 심장병이 악화되었습니다”
“아들의 야뇨증이 커져서 신부전증이 되었어요”
“무안단물을 바르니 작은 귓바퀴가 사라졌어요”
“무안단물을 바른 후 얼굴의 마마 자국이 더욱 커졌습니다. 마마, 마마를 비롯한 여러 마마몬들이 마마에 걸리셨사옵니다.”
“무안단물을 바르고 원형 탈모증이 대머리가 되었어요”
“한 달 만에 체중 10kg이 감량되어 이제는 산송장이 되었어요”
“판매가 잘 안 되는 제품에 무안 단물을 뿌리니 판매 1등? 브랜드가 됐어요”
"폐사직전의 17000마리의 병아리에게 무안단물을 먹이니 조류독감으로 업그레이드됐어요."
"무안단물을 먹고 벌이 왕성하게 번식해 말벌로 변했습니다."
"녹슬어 못 쓰게 된 자전거에 무안단물을 끼얹었더니 아주 폭삭 주저앉아 가루가 됐어요."
“키가 170cm여서 다리 쪽 성장판 있는 위치에 무안단물을 발랐더니 다음 날 아침 180mm가 됐어요?.”
“시원찮던 선풍기에 무안단물을 뿌렸더니 온풍기가 됐어요.”
  : Name
  : Password
  : Homepage
: Secret mode
«   2006/08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분류 전체.. (14)
고민하는.. (0)
니 안에 프.. (1)
뇌는 심심.. (10)
우뇌는 거.. (2)
뇌에 개념.. (1)
"교통사고를 당한 강아지에게..
진실 / 2013
Happy New Year. Everyone ou..
Personalized Signs / 2013
Happy New Year. Everyone ou..
Personalized Signs / 2013
Still trying to find that pe..
Handmade Wooden Signs / 2012
Are you seeking which servi..
home page / 2012
http://www.smilevancouver.ca
http://www.smilevancouver.ca 2014
youthful skin
youthful skin 2014
Making Money on the Internet
Making Money on the Internet 2014
sablon satuan
sablon satuan 2014
annuaire tel
annuaire tel 2014
Total : 118,828 ( 0 / 0 )

RSS FEEDBACK

BW Skin :: Designed by Shon.C(&Jun.K)
Used Black Style in B&W Seriese